달력

10

« 2017/10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maniadb english version이 준비중입니다.

생각보다 외국에서 오시는 분들이 많은 것 같은데,
한글이 안 읽히시거나, 한글을 못 읽는 분들 위해 영문 버젼을 제공하려고 합니다.

당연히 영문 검색도 되어야겠지요.
아마 초기에는 보기는 좋을것 같은데, 영문 검색이 썩 잘되지는 않을 수도 있을것 같군요.

하지만, 여러분들이 도와주신다면, 충분히 가능할 수도 있습니다.
어떻게 하냐구요? ㅎㅎ

1. 기술적으로 도와준다.

2. 노가다로 도와준다.

둘다 가능합니다.

도움을 주실분은 늘 환영합니다.

감사합니다.. ^^;;

신고
Posted by xfactor
그간 너무 글을 못 썼군요.

5월은 워낙 이것저것 바쁜일이 많더라구요..

matia군과 술먹다가 여러가지 이야기를 또 했습니다.

결론은 로긴 만들고, 로긴한 사용자들이 뭔가 해줄 수 있게 하자.. 입니다.

데이터도 입력/수정할 수 있게 해주고,
자신만의 카타로그 관리도 할 수 있게 해주고,
자료도 쉽게 퍼갈 수 있게 해주고,

등등..

주요 feature는 다음과 같습니다.

1. 데이터 입력 지원
   - 신규 : 새 아티스트 등록, 새 앨범 등록, 새 커버 등록, 다른 버젼 상품 등록, 가사 등록, 아티스트 사진 등록 등
   - 수정 : 아티스트 기본 정보 수정, 앨범 정보 수정 등

2. 내 카타로그 관리
   - 내가 소유한 있는 음반 등록 (상품이겠죠. 테입인지 CD인지..)
      ; 언제 어디서 샀는지.. 몇장 가지구 있는지 상태는 어떤지.. ^^;;
        아.. 그리고 어디에 보관하고 있는지도.. :)
   - 내가 소유하고 싶은 음반 등록
   - 내가 관심갖는 음반 등록 (이건 앨범이 나을듯..)
      ; 전체라는 category를 두고, 그 밑에 자기가 몇개 그루핑할 수 있게.. 중복 허용
   ==> 이거 matia 집에 간만에 놀러 갔다가 집에 있는 CD/DVD/LP/만화책 등등으로 육아에 환경이 너무 좋지 않길래, 스캔하고, 네가 가지고 있는거 check한 다음에 박스에 넣으라고 권유하고 나서 이 기능 넣기로 한겁니다.. T_T

3. Open API, 원격 블로깅, clipboard copy 지원 등
   - 오픈 API는 기본이고,
   - 음반 정보를 쉽게 html 형태로 (혹은 클립보드로) 생성해서 single click으로 가져갈 수 있게..

4. 로긴 지원
   ; 현재 로긴은 되긴 합니다만, 회원 가입 창이 없죠.
     사실 앞으로도 그닥 만들고 싶은 생각은 없습니다.
     대신 openid를 지원할까 합니다.
     openid 사이트에서 아이디 만들고 그 아이디로 로긴하세요.
     전 회원 정보 관리나 비밀번호 encryption 관리 하기도 귀찮답니다.. ^^;;

이거.. 여름 가기 전에는 다 끝내려고 생각은 하는데.. 게을러서 어케 될런지 잘 몰르겠네요..
파이팅하고 함 해봅시다.

아.. 그리고 몇번 문의가 오던데요...

1. maniadb 의 정보로 자기 홈페이지 꾸미고 싶은 분들... 3번 feature 지원해드리면 어느정도 될것 같습니다만, 필요하신 사항 메일 주세요. 열려 있습니다. 가끔 maniadb 이메일로 오는 메일이 스팸함에서 발견되는 적이 있는데요. 그럴 경우를 제외하고는 100% 회신 드립니다. 계속 메일 주시고, 그래도 씹으면 여기에 남겨주세요..

2. maniadb에 CD 구매링크나 벨소리 등을 연결해서 사업하시고 싶은 분들 말씀하세요. 당연히 연결하게 해드립니다. 얼마간 수익 나눠주시면, CD사는데 보탬이 되니 더욱 좋습니다. ㅎㅎ

3. 일단, 만나서 이야기하자고 하는 분들도 꽤 있으신데요.. 저희가 피하는게 아니라, 직장 생활하면서 이짓하면서 "육아"까지하는거 정말 삽질입니다. 그래서, 진짜루 아닌게 아니라 시간 내기가 정말 힘들어요.. 하지만 이멜은 꼭 회신하니깐 멜로 좀 꼭 의견 주세요.

기타 의견 항시 환영합니다.

아.. 그리고, 각종 홍보 CD, 홍보 기사, 홍보 자료 환영합니다.
무한정 보내주세요.. CD는... 음.. 받을곳이 있어야 하는구나.. 일단 멜 부터 주세요.. 아직까지 주시겠다는 분은 없으신듯해서.. 마음이 좀 아프긴 합니다.. T_T

감사합니다.

신고
Posted by xfactor
베이비복스 리브, 캣츠, 자자 등 전신의 인지도를 활용한 2기 출신의 그룹들이 요즘 한창 활동하고 있습니다.
해당 아티스트들에 대한 Maniadb의 등록 기준입니다.

1. 그룹명 변경
  1) 멤버들이 대부분 or 핵심 아티스트가 유지 : 동일 아티스트 아이디로 관리, 기수 추가. 기수별 아티스트명 관리
  2) 멤버들이 모두 변경 :
     - 바뀐 멤버 중 기존 동일 그룹에서 활동 여력이 있던 아티스트가 있다면 1)과 동일하게 관리 (관리자의 판단 필요)
     - 베이비복스 리브, 캣츠 등과 같이 기존 멤버/그룹과의 연결 고리가 없는 아티스트로 재결성된 경우 신규 아티스트 아이디 생성 후 기수 관리. 기존 그룹과의 릴레이션쉽 생성. (베이비복스 - 베이스복스리브, 더빨강 - 캣츠)
  3) 일부 멤버가 단발성의 그룹을 만들어 활동할 경우 : 신규 아티스트 아이디 생성 후 기수 관리. 기존 그룹과의 릴레이션쉽 생성. (슈퍼주니어 - 슈퍼주니어 트롯)

2. 그룹명 유지
  1) 멤버들이 대부분 or 핵심 아티스트가 유지되는 경우 : 일반적
  2) 멤버들이 모두 바뀌는 경우 :
     - 자자 등의 경우 기존 활동명과 동일한 아티스트 아이디 부여. 기수 추가.
신고
Posted by matia
매냐디비를 확인해보시면 그룹이나 이름을 변경한 이력이 있는 아티스트의 경우 기수로 관리되고 있다는 것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예) 부활

80년대 활동한 헤비메탈 밴드들을 예로 들자면, 유치하고 유머러스한 긴 헤어, 쫄바지, 긴 부츠, 가죽 점퍼 들을 입고 갖가지 포즈를 취해 찍은 사진들 많이 보셨을텐데요. (당시엔 초감각 하이패션이었지만요...ㅎㅎ)
수년 혹은 수십년의 세월이 흐른 아티스트들의 경우 초창기 활동 기록들을 현재의 기록들과 구분하여 확인하고 싶으신 충동을 가지신 분 혹시 없으셨나요?
당시의 활동 사진들이 기수에 맞추어 구분이 된다면 흥미/정보가 동시에 제공될 수 있지 않을까요?

이미지들을 구분하여 정리하고자 한 이유는 간단합니다.
 1. 오래 활동한 아티스트의 경우 각 시대별 사진들을 구분하여 보고 싶다.
 2. 그룹의 경우 멤버 교체가 잦기 때문에, 기수 당시의 사진들을 확인하고 싶다.
 3. 일반적인 아티스트들의 경우 앨범 발매시 해당 앨범에 맞는 컨셉으로 머리와 몸을 치장한다. (특히 댄스/섹시 컨셉의 가수들의 경우)

기본적인 구상입니다.
  1. 아티스트별 이미지 다중 등록 구현 (현재 1건만 가능)
  2. 기수별 이미지 등록 구현
  3. 앨범 - 아티스트 간 이미지 연계 구현
    - 앨범 발매 당시 촬영한 프로필 사진 / 공연 사진 등을 앨범 관련 이미지로 등록.
    - 이미지 등록시 해당 이미지가 그룹일 경우 그룹/기수ID 부여, 솔로일 경우 솔로ID 부여.
위의 형태로 작업이 진행된다면...
아티스트 페이지에서도 해당 이미지의 확인이 가능해지고, 해당 앨범으로 링크를 제공하여 어떠한 앨범을 발표하였을때 찍은 사진인지의 정보 확인이 용이합니다.
그리고, 기수별 사진이 구분이 되므로 아티스트들의 스타일 변천사들도 함께 확인이 가능하겠죠?
신고
Posted by matia

앨범에 참여하는 아티스트의 역할은 다양합니다.
그 다양함에 비해 현재 서비스 사이트에 노출되는 아티스트/디스코그라피 정보는 모두 동일한 형태를 띄고 있습니다.
매냐디비도 마찬가지구요~~

이에 역할을 크게 그룹화 해서 해당 아티스트의 특색에 맞는 페이지 노출을 고려해 보고자 합니다.

예를 들어 함춘호 를 검색한 후 아티스트를 클릭해서 들어간 사용자에게 아티스트 정보 페이지에 어떠한 내용을 노출해주어야 할까요?

적합한 예는 아니라고 보여지지만....^^;
함춘호님은 하덕규님과 시인과 촌장으로 활동, 최근에 독집 앨범을 발매하기도 하였지만, 일반적으로 세션을 전문적으로 하는 음악인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따라서 해당 아티스트의 활동에 대해 관심이 있는 사용자의 경우 세션 관련 정보들을 정규 앨범 정보보다 우선하여 보기를 원하실겁니다.
음악인들도 자신이 도드라지는 분야의 작품들이 우선적으로 노출되기를 원할거구요.
뭐.. 정규 앨범들에 대한 정보에 더 관심을 가지는 사용자분들이 계실 수도 있겠지만요.ㅎㅎ

그리고 역할 구분이 아닌 Discography 에 구분되어 있는 main/compilation 등의 카테고리 구분값들의 순서를 변경할 수 있는 옵션도 고려해 보아야겠습니다.

간단히 정리하자면...
  1. 카테고리의 틀을 전면 수정한다. (역할 구분을 기준으로)
  2. 기존 카테고리를 유지하고 순서를 유동적으로 변경할 수 있는 옵션을 준다.
  3. 그외 또다른 UI를 고민해본다.
정도 될 수 있을까요?

앨범 정보의 노출이 아티스트별 특성을 고려하여 새로은 UI로 구현이 된다고 가정을 한다면...
해당 아티스트가 주로 참여한 앨범들에 대해 좀 더 체계적으로 정리되어 보여지는 반면, 크레딧 자료가 충분히 입력되지 않은 상황에서 자칫 정보들이 더 빈약하게 보일 수도 있을겁니다.
이는 현재 구현되어 있지 않은 크레딧 정보, 곡 정보 등에 포함되어 있는 아티스트들을 꾸준히  노출시켜줌으로써 해결해 나갈 예정입니다.
빈약한 데이터에 대해서는 매냐디비를 이용하고 계시는 사용자분들에게도 도움을 받을거구요.^^

향후 기본적인 아티스트/앨범/카테고리 등록 등 간단한 관리툴을 이용자들에게 제공할 예정입니다.
아티스트 주요 롤에 대해서도 사용자가 직접 선택/수정할 수 있도록 지원해야겠지요?^^
특정 아티스트들에 대해 자신만의 페이지 뷰를 만들 수 있도록 구현하는 것도 흥미로울것 같습니다.
 
아직 역할별 구체적인 페이지 뷰는 좀 더 고민을 해보아야겠습니다.

일단 첫번째로 기본적인 역할 구분과 함께 앨범/곡별 주요 아티스트를 복수로 지정할 경우 규칙에 대해 간단히 정리해보았습니다.

전혀 결정된 사안이 아니니 좋은 의견 있으시다면 언제든지 의견주시기 바랍니다.
아티스트별 페이지 뷰는 다음 게시물을 통해 의견 요청드리겠습니다.^^



* 역할 구분

 

1.      Music

A.        Staff (Producer, Director, A&R, Executive Producer, Supervisor, Coordination, Promotion, Management…)

B.        Engineer (Recording, Mixing, Mastering, Cutting)

C.        Musician (작사/작곡/편곡, 연주, 보컬…)

                                  i.              Performers : 연주, 보컬

                                  ii.              Writers : 작사/작곡/편곡

D.        Designer (Art Direction, Designer, Illustrator, Photographer, Hair & Make-up…)

2.      Movie (향후)

 

 

* 아티스트 구분

 

1.      Music
크게 6 그룹으로 나누어 DP 활용
아래 6 그룹 중 아티스트 DP 형태에 가장 알맞은 그룹 선택

A.        General Artists : 일반적인 아티스트들 (기존과 동일)

B.        Writers : 작사/작곡/편곡자

C.        Session Man : 세션 활동 (함춘호, 신현권, 강수호…)

D.        Engineers : 엔지니어 (윤정오, 전훈, 서상환…)

E.        Staff : 스텦 (프로듀서 : 조지 마틴, 강승호, 김광수…)

F.        Designers : 디자이너, 포토그래퍼

2.      Movie (향후)

 

 

* 앨범 아티스트

 

1.      대표 아티스트

A.        단독/그룹일 경우 : 기존과 동일

B.        복수일 경우 : 복수명을 대표 아티스트로 등록
연주/보컬 이외의 역할을 맡고 있는 아티스트의 경우 관리자가 판단하여 대표 아티스트 구분. 앨범에 명기되어 있지 않다 하더라도 주요 아티스트로 판단되면 복수 등록

                                  i.              뮤지션(역할 구분 참조)으로 참여한 경우 : 보컬/연주, 보컬/.편곡
) 김의철 3 (김의철:프로듀싱/연주, 양경숙:보컬
)
   
김인배 작곡집 (김인배:작곡 & V.A)

                                 ii.              주요 스탶 + 뮤지션 : 보컬/프로듀서, 연주/프로듀서….
) 공장의 불빛(김민기:작사/작곡, 정재일 : 편곡/프로듀싱
, V.A)
   
김형석 정규 앨범 (김형석:프로듀싱 & V.A)

C.        트리뷰트 성격의 앨범인 경우 : 원저작자 & 트리뷰트 아티스트
) With Symphony Orchestra Of Russia (김민기:작곡, 김동성:지휘, 러시아심포니오케스트라:연주), Tribute to 들국화 (들국화, V.A), Tribute to 늦봄 문익환 목사 (문익환:작사, 류형선:작곡, V.A)

2.      공동 아티스트 (아티스트 상호간 연관 관계가 없는 경우)
-
각각 발표한 곡을 하나의 앨범으로 발매하는 경우

 

 

* 곡 아티스트

1.      대표 아티스트

A.        단독일 경우 : 기존과 동일

B.        복수일 경우 : 뮤지션(역할 구분 참조)을 기본으로 정의
             
실제 곡에 주도적으로 참여한 뮤지션 등록

신고
Posted by matia

음악을 접하는 것은 TV, 라디오, 잡지 등의 미디어이고,
그것을 소유하는 것은 LP, CD, Tape 등의 상품에서 시작됩니다.
물론, 요즘은 더 많은 관련 상품들, 즉 mp3, 컬러링, 벨소리, bgm... 많이 있지만요.

maniadb 이전부터 저희는 음반을 수.집하였고,
그 양이 많아지면서, 목록을 정리해야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matia는 "JG이의 가요 DB"였고,
xfactor는 "xfactor's Music Database"였지요..
그리고 xfactor는 그걸 토대로 Mxxx이라는 음반 쇼핑몰을 창업했었구요.

따라서, 음악 DB의 시작은 음반을 중심으로 잡아나가는 것이 "쉽다"고 생각했습니다.
무엇보다도 "실체"가 있고, 그 실체에는 부족하나마 "정보"가 씌여져 있으니깐요.

물론, 요즘은 음반보다는 노래쪽으로 기울고 있습니다. 저희도 그것을 잘 알고 있지만, 일단 음반부터 정리를 시작하려는 것이 순서가 맞을것 같다는 생각을 하고 있을뿐입니다. 노래는 너무 "방대"하기도 하구요..

이러한 음반 페이지를 어떻게 보여줘야 할 것인가... 하는 것이 저희가 제시하는 첫번째 과제입니다.
현재 만들어진 음반 페이지는 "그냥 대충" 한것으로 보시면 될 것 같구요.. 보다 짜임새 있게.. 1차 음반 페이지 기획을 하고, 완성을 할겁니다..

현재 보여지는 정보와 추가적으로 생각하는 정보를 간략히 정리하면 아래와 같구요..
추가적인 의견과 기획의 보완을 바탕으로... 기획안이 정리되면, 1차 개발분량을 정하고, D-Day를 count하려고 합니다..

커멘트나 트랙백 환영합니다..

감사합니다.

============================
* 현재까지 개발된 내용 혹은 개발 예정인 내용 요약

페이지는 크게 세 섹션으로 나뉩니다. (모든 페이지 공통 header/footer 제외)

1. 상단 타이틀 및 메뉴 영역
  - 일반적인 음반은 "가수이름" - "음반제목"
  - Various 의 경우는 "음반제목"
   - OST/ Live 인 경우는 "음반제목" (O.S.T) or "음반제목" [live]
  - 시리즈인 경우는 "시리즈 이름" "음반제목"

   * 사실 DB 구조는 이보다 훠얼씬 더 세분화되어 있습니다만.. brief하게 요약한다면 이렇다는 거죠.

2. Left Menu 영역

  1) 커버 : 앞, 뒤면
  2) 아티스트 ( 솔로가 아닌 경우 해당 음반의 라인업)
  3) 음반 일반 정보
       - 음반이름
       - 음반 구분 : 타입, 서브타입, 레코딩타입, 카테고리, 서브카테고리, 집수
       - 음반 발매일 (잘 모를 경우 추정연,월)
    4) 관련 음반
        - 해당 아티스트의 가장 최근 음반
        - 해당 아티스트의 가장 인기있는 음반
        - 해당 아티스트 음반의 직전 음반
        - 해당 아티스트 음반의 직후 음반
        - Different Edition (같은 음반의 다른 Edition, cf. 음반 출시에 따라 같은 음반 다른 음반을 어떻게 구분할것인가의 이슈 공유 필요!!)
3. Body 영역
  3-1. standard
     1) 앨범 소개 글 : 현재는 단순 홍보성 글이 주를 이루나, 곧 전문 editor 혹은 "여러분"의 리뷰로 바꿀 예정
     2) 수록곡
     3) 발매 음반 목록 : 빠른 순으로... (release incr. order)
     4) 크레딧
     5) 사용자 참여 : 트랙백, 스크랩(rss), 전문리뷰, 인터뷰, 커멘트 등
  3-2. galley
     1) 부클릿
     2) 해당 음반, 혹은 참여자 스틸컷 등
  3-3. product details
     1) 해당 음반의 발매 상품별 상세 정보
  3-4. reviews
     1) 해당 음반 관련 참여 정보, 링크 총 모음

뭐.. 대략 요약하면.. 요렇다구나 할까... :)

신고
Posted by maniadb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