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

« 2017/12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  
먼저 manaidb.com 의 성격 부터 규정하고 넘어갈 필요가 있는데요.

maniadb는 음악 관련된 객관적인 database의 성격을 갖으려고 합니다.
알려진 사실로부터, 그 사실을 기반으로 자료를 정리하려는 성격.. 그것이 maniadb의 핵심입니다.

그것을 바탕으로, 음반/음원을 구하는 분들을 위해 외부 링크를 제공하는 것이 일부 있지만,
어떤 제휴관계에 의해 DB를 연동하는 것이 아니라 단순 검색 연동인지라 정확하지 않은 것이 있습니다만,
그것은 없는것보다는 낫다는 생각에서 일단은 그냥 두고 있습니다.


이러한 전제하에 다음과 같은 요청이 들어올때 애매한 점들이 좀 있습니다.
이에 여러분들의 생각을 들어보고자 합니다.

1. 데이터를 추가해주세요. 저도 XXX의 멤버였습니다.
   A) 저희는 음반을 기준으로 음반에 기재된 라인업을 중요시합니다.
       그것이 잘못되었다면 어느정도 객관적인 근거에 의해 수정될 필요가 있는데,
       당시의 정황을 조금 자세히 설명해주시지 않는 이상 업데이트하기가 좀 어려운 면이 있습니다.
       물론, 어느정도 정황 설명을 해주시면 업데이트를 해드립니다.

2. 데이터를 삭제해주세요. 제가 예전에 XXX에서 활동한 것은 사실이지만, 그 사실을 지우고 싶습니다.
   A) 이 부분은 현재로써는 받아들이지 않고 있습니다만, 다른 분들의 의견은 어떠신지요.

3. 구글에서 음반 검색을 하면 maniadb에 있는 정보가 나오는데 그거 내려달라.
    A) 이건... 제가 구글에 연락해야 하나요? --;;;

4. 그 외에 열거가기 어려운 다양한 케이스들..


구글이나 위키피디아하고의 차이점은 적인 인원이 노가다를 기반으로 문서가 아니라 DB로 정리하고 있다는 점이 차이이지,
또 구글은 광고비로 먹고 살고 위키피디아는 도네이션으로 먹고 살지만,
저희는 사비와 개인 시간과 지인들의 도움에 나름대로의 "사명감"으로 운영하는데, 이런저런 딴지는 사실 마음이 좀 아픕니다.

이용하시는 분들의 생각은 어떠신지요.

아울러, 시스템이 좀 불안정하고 업데이트가 늦은 점은 양해를 구하고 싶습니다.
요즘, 개인적으로 너무 시간이 없습니다. 특히 게시판은 해당 서버가 죽어서 살아나질 않는 군요.
그래서 새로 만들려고 했으나, 죄송스럽게도 시간이 나질 않네요. T_T
(그래도 게시판은 연내에 어케든 시간을 내보겠습니다.. 아흑..)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xfactor

난 가끔 naver에서 maniadb를 검색해본다.
이 회사는 우리 사이트를 좋아하지 않는지 잘 검색되지 않는데, 특이한 artist에 대한 traffic이 올라가서 조사해보면, 네이버 검색 결과 처음 "site안내"에서 아래와 같이 나타나기도 하기 때문에 확인차원에서 가본다.


역시 이번에도 조항조,이대헌,김현식의 traffic이 갑자기 올라간 이유가 여기에 있던거다.


음.. 그런데 지도보기.. 라는 버튼이 있네.. 이게 뭐지?

진짜 지도보기... 기능은 아닐테고.. 김현식님이라면 이미 천국으로 가셨으니, 천국으로 가는 지도를 만들었을리가 없잖아..
설마 아티스트 맵이라는 정말 멋진 기능을 만든것이 아닐까? 그건 내가 하려고 했는데... 설마.. 설마...



크헉.. 이건 뭐지? 진짜 지도 검색이네? 황당..
글구 길찾기? 이건 또 뭐지?


도착이라..
도대체 어디에 도착한거지? --;;;;

네이버에서 김현식을 검색하면 부산이 나오는걸로 봐서, 그쪽에 산소가 있든지, 생가가 있든지 한 모양입니다. 무시무시한 놈들.. 이렇게 하면 곧 우주도 정복하겠군..

존경한다. 네이버..
난 아마 널 따라잡을 수 없을꺼야.. T_T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xfactor
트로트 가수 장윤정이 강변가요제 출신인 것은 다들 아시지요?

이제는 강변가요제의 명맥이 끊겼지만, 강변가요제에도 재미있는 분들이 많이 나오셨답니다.

musician trend로 봤을때 가장 인기를 보인 분은, "장윤정"입니다.
다음은 인삼뿌리 2기로 참여했던 "주현미", 그 뒤를 바짝 있는 4막 5장 출신의 "이선희"구요.

더더의 "박혜경" 역시 Easy라는 여성듀오로 출연한바 있고, 진시몬, 이상은, 박선주, 박광현 역시 수상자죠.
특이한 것은 쿨의 "유리" 역시 호박스라는 그룹으로 출연했구요. 덧마루 라는 그룹으로 "한석규"도 출전했었지요.

참 대단한 대회였던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Posted by xfactor
지난 5월 maniadb에 musician trend 기능을 오픈한 것은 다들 아시죠? ㅎㅎ

이 기능이 가끔 보면 좀 재미가 있는데요..
오늘 문득 "MBC 대학가요제"가 생각났습니다. 대학가요제가 배출한 최고의 스타가 누군지 궁금하더라구요.

그래서 매니아디비 트렌드 기능을 살펴봤지요.
그랬더니, 신해철 (무한궤도)이 최고의 인기인으로 나오더군요.
그 뒤를 노사연, 김동률 등이 잇고 있는데, 김동률 신보 영향인지, 최근에는 김동률의 인기가 확 올라간 것을 볼 수 있었습니다.

어때요.. 나름 재미있지 않나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Posted by xfactor
2008.08.07 18:46

그랜드레코드 디비이야기2008.08.07 18:46

"그랜드 레코드"에 대한 자료를 정리 중입니다.

도움 주실 수 있는 분을 찾습니다.

도움은 크게 두 가지 입니다.


1. LP 자켓의 고화질 스캔 (앞/뒤면)

    - 서울이시라면 방문 스캔 서비스(?)도 할 수 있습니다.

       장식장에 꽂혀 있는 음반에 날개(?)를 달아주세요.. ㅎㅎ


2. 이빨빠진 음반에 대한 제보

    - 현재 정리중입니다만 중간에 빈게 많네요. 정보 좀 부탁드립니다. :)


[현재까지 파악된 정보]

 국내 6대 포크싱어들의 대향연 제4집 : 옛동산 / 사랑이 오는 소리 (1972)
1. 옛동산 / 2. 찬비 / 3. 그대 목소리 / 4. 그대여 / 5. 나의 사랑 나의 기쁨 / 6. 에델바이스 / 7. 사랑이 오는 소리 / 8. 님생각 / 9. 여로 / 10. 밤에 핀 장미 / 11. 어느날 찻집에서 / 12. 야속하고 속상해
그랜드레코드(GH-00037) 
 
 국내 6대 포크싱어들의 대향연 제3집 : 친구의 부르는 소리 / 내꿈이 이루어지는 날 (1972)
1. 친구의 부르는 소리 / 2. 달빛 넘어 (Over And Over) / 3. 내꿈이 이루어지는 날 / 4. 사랑의 노래 / 5. 축제의 노래 / 6. 사랑의 멜로디 (Melodi Damour) / 7. 썸머와인 (Summer Wine) / 8. 동전한닢 (If I Didn'T Have A Dime) / 9. 제비 (La Golondrina) / 10. 톰 두리 (Tom Dooley) / 11. 바람소리 / 12. 귀향
그랜드레코드(GH-00036) 
 
 국내 6대 포크싱어들의 대향연 제2집 : 추억의 쏘렌자라 / 고향의 푸른 잔디 (1972)
1. 추억의 쏘렌자라 / 2. 그리운 시절 / 3. 불꽃 / 4. 영혼 / 5. 서글픈 사랑 / 6. 내 사랑의 찬손 / 7. 고향의 푸른 잔디 / 8. 목화밭 / 9. 꽃피던 시절 / 10. 바람결 따라 / 11. 저 언덕 넘어 / 12. 도나 도나
그랜드레코드(GH-00035) 
 
 조영남 - 옛가요 특선집 제1집 (1972)
1. 울고 넘는 박달재 / 2. 눈물 젖은 두만강 / 3. 나그네 설움 / 4. 불효자는 웁니다 / 5. 홍도야 울지마라 / 6. 타향살이 / 7. 꿈에 본 내 고향 / 8. 짝사랑 / 9. 황성 옛터 / 10. 목포의 눈물 / 11. 희망가 / 12. 학도가
그랜드레코드(GH-00033) 
 
 국내 6대 포크싱어들의 대향연 제1집 : 두 개의 작은 별 / 내 곁에만 (1972)
1. 두 개의 작은 별 / 2. 그리워 / 3. 달빛넘어 / 4. 그대여 그대여 / 5. 제네파 쥬네파 / 6. 코로라도의 달 / 7. 아름다운 갈색눈동자 / 8. 내곁에만 / 9. 세월이 가면 / 10. 오! 사랑 / 11. 내 사랑 받아주오 / 12. 무지개 넘어 / 13. 고향길 500마일
그랜드레코드(UH-00031,GH-00031) 그랜드레코드(GH-00031) 
 
 Blue Jean 1집 - 블루진 專屬記念 1集 : 가버린 사랑 / 영원한 내사랑 (1971)
1. 가버린 사랑 / 2. 어느날 찻집에서 / 3. 오! 사랑 / 4. 서글픈 사랑 / 5. 바람소리 / 6. 영원한 내사랑 / 7. 야속하고 속상해 / 8. 내사랑의 찬손 / 9. 내사랑 받아주오 / 10. 귀향
대한음반제작소(GH-00029) 
 
 淑이와 容이 - 淑이와 容이 : 갈잎의 노래 / 제비 (1971)
1. 갈잎의 노래 / 2. 여로 / 3. 고향길 500마일 / 4. 톰 둘리 / 5. 바람결 따라 / 6. 제비 / 7. 무지개 넘어 / 8. 꽃피던 시절 / 9. 밤에핀 장미 / 10. 이별의 곡
그랜드레코드(GH-00025) 
 
 조영남 - 趙英男 걸작選 第6集 : 보리밭 / 제비 / 기다리는 마음 (1971)
1. 보리밭 / 2. 제비 (멕시코 민요) / 3. 떠나간 여인 / 4. 외로운 가로등 / 5. 희망가 / 6. 기다리는 마음 / 7. 헤이 쥬드 / 8. 가야만하리 / 9. 꼭두각시 / 10. 춤타령
유니버어살 레코드(GH-00023) 
 
 은희 - 전속기념 제1집 : 꽃반지 끼고 / 모래 위의 발자욱 (1971)
1. 꽃반지끼고(오솔길) / 2. 썸머 와인 / 3. 양지를 찾아서 / 4. 안녕이라 말하지 마세요 / 5. 더욱 사랑해 / 6. I'M Gonna Knock On Your Door / 7. 모래 위의 발자욱 / 8. 스카브로우의 추억 / 9. Melodidamour / 10. 아름다운 갈색 눈동자 / 11. 콜로라도의 달 / 12. 축제의 노래
유니버어살 레코드(GH-00022) 유니버어살 레코드(GH-00022) 
 
 He 6 4집 - Go Go Sound '71 제2집 : 테마 5 / 인아가다다비다 (1971)
1. 테마 5 - 1/6의 세계 / 2. 테마 6 - 폭풍 / 3. Come On A Baby / 4. 인아가다다비다
그랜드레코드(GH-00021) 
 
 He 6 3집 - Go Go Sound '71 제1집 : 테마 1 / 테마 2 (1971)
1. 테마 1 인트로닥숀 뮤직 / 2. 테마 2 기타를 위한 44박자 / 3. 테마 3 달리는 人間 / 4. 테마 4 Percussion 테마
그랜드레코드(GH-00020) 
 
 He 6 2집 - He6 Vol. 2 : 물새의 노래 / 초원의 빛 (1971)
1. 물새의 노래 / 2. 케세라 (Que Sa Ra) / 3. 스카브로우의 추억 (영화 졸업 주제가) / 4. Dance To The Music / 5. I'Ll Be There / 6. 초원의 빛 / 7. I'Ve Been Loving You Too Long / 8. Stand / 9. Here Comes The Sun / 10. Sing A Simple Song
그랜드레코드(GH-00019) 
 
 The Q - 專屬記念 1集 (1971)
1. 해변가에서 / 2. Knock Three Times / 3. Everyday'S People / 4. Release Me / 5. Tell Rolla I Love Her / 6. 어둠이 속삭이는 이야기 / 7. 추억 / 8. El Condor Pasa / 9. No More / 10. 낙엽따라 가버린 사랑
그랜드레코드(GH-00018) 
 
 뚜아에무아 3집 - 어여쁜 나의님 : 어여쁜 나의님 (1971)
1. 어여쁜 나의님 / 2. 세월이 가면 / 3. 몰래 몰래 / 4. Bookends Theme / 5. 사랑의 높은탑 / 6. 추억 / 7. 아침에 보는 매리 / 8. I (Who Have Nothing) / 9. 서글픈 사랑 / 10. 안녕
그랜드레코드(GH-00017) 
 
 최정자 - 최정자 히트앨범 제5집 : 해조곡 / 앞강물 (1971)
1. 해조곡 / 2. 불효자는 웁니다 / 3. 나그네 설움 / 4. 황성옛터 / 5. 희망가 / 6. 앞강물 / 7. 울고넘는 박달재 / 8. 나는 열일곱살이예요 / 9. 맹꽁이타령 / 10. 학도가
그랜드레코드(GH-00016) 그랜드레코드(GH-00016) 
 
 조영남 - 조영남 걸작선 제5집 : 조국찬가 / 목화밭 (1971)
1. 조국찬가 / 2. 목화밭 / 3. 형은 어디로 / 4. 얄궂은 마음 / 5. 무정한 마음 / 6. 새타령 / 7. 정선아리랑 / 8. 사랑가 / 9. 아주까리 동백 / 10. 신 옹헤야
그랜드레코드(GH-00015) 
 
 뚜아에무아 2집 - 그리운 사람끼리 : 그리운 사람끼리 (1971)
1. 그리운 사람끼리 / 2. 사랑한다 말해주오 / 3. 날으는 새처럼 / 4. 발자국 / 5. 마리아 에레나 / 6. 너와 나의 집 / 7. 세월 / 8. 선데이 모닝 / 9. 이별의 카니발 / 10. 희미한 옛사랑의 그림자
그랜드레코드(GH-00014) 
 
최정자 - 최정자 히트앨범 제4집 : 꽃타령 / 남원산성 (197?)
1. 꽃타령 / 2. 창부타령 / 3. 신태평가 / 4. 갑돌이와 갑순이 / 5. 아리랑 꼴망태 / 6. 남원산성 / 7. 풍년가 / 8. 강강수월래 / 9. 도라지타령 / 10. 새야새야
그랜드레코드(GH-00013) 
 
 조영남 - 조영남 걸작선 4 / 추억의 노래편 Vol.2 (1970)
1. 불효자는 웁니다 / 2. 짝사랑 / 3. 황성옛터 / 4. 홍도야 울지마라 / 5. 학도가 / 6. 꿈에본 내고향 / 7. 목포의 눈물 / 8. 타향살이 / 9. 외로운 가로등 / 10. 종로 네거리
그랜드레코드(GH-00011) 
 
 조영남 - 조영남 걸작선 제3집 : 안녕 / 물레방아인생 (1970)
1. 물레방아 인생 / 2. 어머니 / 3. 가버린 인생 / 4. 부둣가의 나그네 / 5. 헤이 쥬드 / 6. 안녕 / 7. 다시는 사랑하지 않으리 / 8. 떠나간 여인 / 9. 나를 놓아주오 / 10. 가야만 하리
그랜드레코드(GH-00010) 
 
 He 6 1집 - He 6 第1集 : 초원의 사랑 / 프라우드 메리 (1970)
1. 草原의 사랑 / 2. 말하라 사랑이 어떻게 왔는가를 / 3. 울릉도 타령 / 4. 無情한 사람 / 5. 荒城옛터 / 6. 프라우드 메리 / 7. 그에게 離別의 키스를 / 8. 氣分이 좋아 / 9. 어큐리스 렏더 선샤인 인 / 10. 이블 웨이즈
그랜드레코드(GH-00009) 
 
 조영남 - 조영남 히트걸작선 제2집 / 민요와 추억의 노래편 Vol.2 (1970)
1. 창부타령 / 2. 각설이타령 / 3. 꼭둑각씨 / 4. 갑돌이와 갑순이 / 5. 모심기 노래 / 6. 새타령 / 7. 정선 아리랑 / 8. 사랑가 / 9. 아주까리 동백 / 10. 신옹헤야
그랜드레코드(GH-00008) 
 
 최정자 - 최정자 히트앨범 제3집 : 짝사랑 / 사의 찬미 (1970)
1. 짝사랑 / 2. 눈물젖은 두만강 / 3. 꿈에본 내고향 / 4. 홍도야 울지마라 / 5. 종로 네거리 / 6. 알뜰한 당신 / 7. 목포의 눈물 / 8. 외로운 가로등 / 9. 타향살이 / 10. 사의 찬미
그랜드레코드(GH-00005) 
 
 뚜아에무아 1집 - 뚜와 에 무와 히트앨범 第1集 : 스카브로우의 추억 / 약속 (1970)
1. 스카브로우의 추억 / 2. 나의사랑 나의기쁨 / 3. 에델바이스 / 4. 저 언덕 넘어 / 5. 제네파 쥬네파 / 6. 약속 / 7. 썸머와인 / 8. 그대여! 그대여! 그대여! / 9. 도나 도나 / 10. 동전 한닢
그랜드레코드(GH-00004) 그랜드레코드(GH-00004) 
 
 조영남 - 조영남 걸작선 제1집 / 민요와 추억의 노래편 Vol.1 (1970)
1. 나그네설움 / 2. 눈물젖은 두만강 / 3. 홍도야 울지마라 / 4. 타향살이 / 5. 희망가 / 6. 신고산타령 / 7. 정선아리랑 / 8. 모심기노래 / 9. 아주까리 동백 / 10. 신옹헤야
그랜드레코드(GH-00003) 
 
 최정자 - 최정자 히트스테레오 제2집 : 매화타령 / 남원산성 (1970)
1. 매화타령 / 2. 새타령 / 3. 아리아리 스리스리 / 4. 꼭두각시 / 5. 모심기 노래 / 6. 남원산성 / 7. 풍년가 / 8. 강강수월래 / 9. 신도라지타령 / 10. 새야새야
그랜드레코드(GH-00002) 
 
 최정자 - 최정자 히트앨범 제1집 / 꽃섬아가씨 (1970)
1. 그리워라 어머님이여 / 2. 동경기생 / 3. 처여농군 / 4. 행복이 열리는 꽃나무 / 5. 꼴망태 총각 / 6. 꽃섬 아가씨 / 7. 초가 삼간 / 8. 고향 산천 / 9. 부낭종군 / 10. 올드미스 챠챠챠
그랜드레코드(GH-00001) 그랜드레코드(GH-00001) 
 

 

신고
Posted by xfactor
오늘 지인 중 한명과 이야기를 하다 과연 도대체 국내 가수 중 2집 이상 낸 가수가 몇 %나 될 것인가..
그걸 가지고 잠깐 토론을 해봤습니다.

그러다가 maniadb의 데이터를 기준으로 한번 해보자.. 라고 하여 간단히 한번 해봤습니다.

[데이터의 구성 #1]

* "정규"음반을 1장 이상 낸 가수 6,177명을 대상
   - 싱글, 컴필, 리메이크, 리믹스는 정규로 인정하지 않음
   - 그룹의 경우도 가수 한명으로 간주
   - 그룹 시절 앨범을 1장 내고 솔로로 한장을 낸 경우는 개별적으로 한장으로 간주

* 매니아디비에 2007년 4월 6일 기준 등록된 가수, 앨범으로 한정

[Query Result #1]

1장 ... 3730
2장 ... 1053
3장 ... 436
4장 ... 277
5장 ... 185
6장 ... 126
7장 ... 91
8장 ... 53
9장 ... 45
.....

[결과 #1]
총 6,177명 중 2장 이상 음반을 낸 가수는 2,447명, 즉 전체의 39.6%
바꿔 말하면 60.4% 는 음반 한 장 낸 이후 사라지는 소위 말하는 1집 가수인 셈.

------------------------

[데이터의 구성 #2]

* 음반을 1장 이상 낸 가수 6,936명을 대상
   - 옴니버스/컴필레이션에만 참여한 가수는 제외
   - 그룹의 경우도 가수 한명으로 간주
   - 그룹 시절 앨범을 1장 내고 솔로로 한장을 낸 경우는 개별적으로 한장으로 간주

* 매니아디비에 2007년 4월 6일 기준 등록된 가수, 앨범으로 한정

[Query Result #2]

1장 ... 4,145
2장 이상 ... 2,791
.....

[결과 #2]
총 6,936명 중 2장 이상 음반을 낸 가수는 2,791명, 즉 전체의 40.2%


------------------------

[데이터의 구성 #3]

* 한곡이라도 음반으로 발표한 가수 8,491명을 대상
   - 그룹의 경우도 가수 한명으로 간주
   - 그룹 시절 앨범을 1장 내고 솔로로 한장을 낸 경우는 개별적으로 한장으로 간주

* 매니아디비에 2007년 4월 6일 기준 등록된 가수, 앨범으로 한정

[Query Result #3]

1장 ... 4,878
2장 이상 ... 3,613
.....

[결과 #3]
총 8,491명 중 2장 이상 음반에 참여한 가수는 3,613명, 즉 전체의 42.5%


생각보다 %가 커서 놀랐구요...
간만에 재미있는 통계였습니다..
덕분에 산출 하는 과정에 오류 투성이였습니다.. 흑..

아마도, 정말 한장만 내고 사라진 가수의 음반은 유통도 잘 안되고, 정보도 거의 없고 그래서 아예 DB에 입력이 안된게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듭니다.

그러면 오늘도 즐거운 한주~~

==
@초기에 통계 오류로 22%라고 잘못 측정했습니다. 죽을 죄를.. --;;
신고
TAG 가수, 가요
Posted by maniadb
2008.03.13 11:35

maniadb 트랙 정보 100만곡 돌파~ 디비이야기2008.03.13 11:35

maniadb가 조금전 확인 결과, 제공하는 트랙 정보의 양이 드디어 100만곡을 넘어섰습니다.. !! T_T

사용자 삽입 이미지


maniadb 는 원래 국내에 대한 정보를 전문적으로 제공하다, 최근 1년 여 동안 국내 가요의 내실 - 특히 커버 품질 등 - 을 다지는 것은 물론 해외 음반, 팝/프로그레시브/일본음악 등 을 보강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다 오늘 문득 counting을 해보니, 100만곡을 돌파한 것이 아니겠습니까!!!
(아 언제 넘었는지 모르겠습니다. footer의 곡 수는 매일 갱신하는게 아니라 수시로 수동 업데이트하는 로직인지라... ^^)

여튼.. 언제 넘었는지 모르겠지만, 오늘을 기점으로 100만곡을 넘었다고 간주하고,
2008년 3월 13일 목요일을 "maniadb 100만곡 기념일"로 지정할까 합니다.. ㅋㅋㅋ

많이 축하해주시고, 많은 의견 주세요..

아직 많이 부족하지만, 연내 200만곡을 향해 달려갑니다..

감사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Posted by maniadb
개인적으로는 스캔을 하고 싶었지만 여력이 되질 않아 그나마 빠르게 처리할수 있는 방법을 고심하던 중 카메라로 LP들을 찍어보았습니다. (제 판이였으면 너무나 황홀하겠지만, 아쉽게도 제 판은 아닙니다.^^;;)

2명이서 5~6시간을 작업했는데, 고작 700여장밖에 찍질 못했네요.
다 찍고 나서 확인해보니 생각보다 많이 어둡게 나오고...--;
내일은 플레쉬 세팅을 수동으로 구현해봐야겟습니다.

일일이 편집을 해야하는터라 작업을 할려면 시간이 꽤 걸리겠네요.
등록되길 원하는 앨범이 있으시다면 선작업하도록 하겠습니다.

카메라로 찍을때 유용한 팁이 있다면 알려주세요.
향후에 제 LP도 카메라로 찍어볼 예정입니다.^^

금일 찍은 앨범입니다.
썸네일을 보길 원하신다면 아래를 펼쳐주세요~

more..


신고
Posted by matia
매니아디비에서는 가끔... 특정 레이블의 목록을 정리하곤 합니다.

강아지문화예술, 하나뮤직, 동아뮤직, 문라이즈, 카바레 등등...

이번에는 서울음반입니다.

왜 서울음반이냐 물으시면.. 그냥.. 문득.. 생각나서.. 라고나 할까요?

그런데 이빨이 정말 많이 빠져 있군요..

한순간 자부심이 무너집니다.. 흑흑..

[테입] http://www.maniadb.com/catalog.asp?cid=110
[엘퓌] http://www.maniadb.com/catalog.asp?cid=111
[씨디] http://www.maniadb.com/catalog.asp?cid=112
[씨디] http://www.maniadb.com/catalog.asp?cid=116
[씨디] http://www.maniadb.com/catalog.asp?cid=117
......

이빨 빠진 음반이 뭔지 아시는 분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사례는 못 드리지만, 감사의 말씀은 전해드릴 수 있을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신고
Posted by xfactor
지극히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전 장르 분류에 대해서 매우 부정적인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장르라는게 어떤 체계로 구성되어있느냐도 어렵지만,
그 장르에 속하는 곡을 선정한다는 것도 지나치게 주관적이 아니겠느냐 하는 생각입니다.

요즘 음악 듣기를 제공하는 수 많은 사이트에서 장르 구분은 마치 기본인양 하고 있습니다만, 정말고 그게 제대로 된 분류일까요?

혹시, 신승훈이 부르면 무조건 발라드라고 분류하고 보자.. 하는 식은 아닐까요?

저는 그딴 장르 구분은 의미없다고 생각합니다.

정말 장르라는 것이 존재한다면, 누가 부른 노래이고, 어떤 앨범 수록곡인지 몰라도 "들어보는 것 만으로" 분류할 수 있어야 한다고 봅니다.

바꿔이야기하면, 기계적인 학습에 의해 기계도 장르를 분류할 수 있도록 rule을 설정할 수 있어야 한다고 해석될 수 있겠지요.

요즘은 바빠서 시간이 안나고 있지만, 조만간 검증을 해볼 생각입니다.

노래에 대해
S#1 = { feature1, feature2, ... featureN } 으로 분석할 수 있고,

초기 샘플 N곡에 대해 장르를 분류하여 다양한 인공지능 기법으로 학습시킨다면,
장르는 N차원 벡터로 표현될 수 있을것 같습니다.
그 boundary에 들어가면, 중심값으로부터의 범위에 장르 일치도가 되겠지요..

특정 곡은 다양한 장르로 해석될 수 있고, 그 장르 일치도의 정도 역시 나타날 수 있을테구요.

이게 가능한 시점에 maniadb는 장르 분류를 할 겁니다.
기계적으로 나온 산식 역시 당연히 공개할 것이구요.

maniadb는 fact 중심으로 구성될 겁니다.
어떤 가정에 의해 임의로 정하는 주관적인 값으로서의 "장르"는 무의미합니다.

그래서, 그전까지는 장르 분류.. 안 할랍니다..

@이 글은 xfactor 개인적인 의견입니다.. ^^;;
신고
TAG 장르
Posted by xfactor


티스토리 툴바